©2023 by Parker's Fourth of July Party. Proudly created with Wix.com

수원, 전년 대비 관중 '약 50% 증가'...팬 프렌들리 활동이 핵심

[엑스포츠뉴스 허인회 인턴기자] 수원삼성이 상반기 동안 꾸준하게 펼친 팬 프렌들리 활동을 통해 관중 증대와 팬 저변 확대라는 열매를 맺었다.

수원은 5일 "12번의 홈경기를 치른 현재 수원의 평균 관중은 9,878명으로 전년도 6,709명 대비 약 50% 증가했다"면서 "현재의 추세대로라면 지난해 총 관중 기록(127,469명/19경기)도 8월 중으로 갱신할 것이 확실시 되고 있다"고 전했다.

수원은 이번 시즌 '푸른새싹 2019'라는 팬 프렌들리 활동을 중점적으로 펼치고 있다. 이는 한국 프로스포츠 최초로 지역 초등학생 신입생 전원을 대상으로 하는 활동이다.

푸른새싹 2019는 수원시교육지원청과 손잡고 수원지역 초등학교 1학년 학생 전원에게 특별 제작된 푸른색 푸마 티셔츠를 증정하고 홈경기 입장 혜택을 주는 캠페인으로 지금까지 97개교 11,755명 전원에게 배포했다.

상반기를 마친 현재까지 전체 참여 어린이 중 20%에 달하는 2,252명의 어린이가 선물 받은 푸른 티셔츠를 입고 수원월드컵경기장을 가족과 함께 1회 이상 찾은 것으로 집계되어 관중 증가 및 팬 저변 확대에 큰 도움이 된 것으로 나타났다.


수원은 이 밖에도 젊은 팬, 라이트 팬들을 위한 팬서비스로 인기 BJ등 유명 인플루언서들을 꾸준히 초청하고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한 지역화폐 홍보 활동과 수원 지역 내에 증가 중인 다문화 가정을 위해 외국인 주민과 음식 만들기 체험 등에 앞장서며 다양한 팬 프렌들리 활동을 전개했다.

수원의 오동석 단장은 "상반기 진행된 팬 프렌들리 활동이 이제 조금씩 결실을 맺고 가시적인 성과를 거두고 있다는 점은 매우 고무적인 일이다. 특히 수원시 승격 70주년이 되는 올해는 지역과 팬들에게 더 친밀하게 다가갈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 는 소감을 밝혔다.

icasino.png
img1.daumcdn.gif
click-mttt.gif
click.daum.gif